Search

예장합동, 신임 총회장 이승희 목사, 부총회장에 김종준 목사

이승희 총회장 취임사 약속 바로 이행 ‘효율적 회무 진행’ 호평

- 작게+ 크게

통합기독공보
기사입력 2018-09-11

 

▲ 신임총회장 이승희 목사, 신임 부총회장 김종준 목사 선출     © 통합기독공보

  

103회 예장합동총회가 변화하라-희망으로 민족의 희망으로라는 주제로 대구 반야월교회(이승희 목사)에서 910일 개최됐다.

 

45일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예장합동총회는 첫째 날 임원선거를 통해 총회장에 이승희 목사(반야월교회), 부총회장에 김종준 목사(꽃동산교회)를 선출했다.

 

경선으로 이뤄진 부총회장 선거에는 총 1431표 중 김종준 목사가 720표를 얻어 당선됐으며 민찬기 목사가 461, 강태구 목사가 259표를 얻었다.

 

신임총회장 이승희 목사는 선진 총회를 외쳐왔던 만큼 취임사를 통해 현실적이고 생산적인 회무를 진행할 것을 약속했다.

 

실제로 총회 첫째 날 이승희 신임총회장은 회무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시간을 적절히 안배하고 조율하며 빠르게 안건을 처리하는 등 과거와 차별화된 회무 진행에 총대들의 높은 평가가 나오고 있다.

 

취임사에서 또 이승희 목사는 소위 말하는 작전총회를 차단해 총회를 공의로 이끌 것, 상비부가 중심조직이 되는 총회를 만들 것등을 약속했다.

[기자회견 이승희 목사]

 

부총회장에 당선된 김종준 목사도 감사인사를 전하며 총회다운 총회를 만드는데 총회장을 도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회견 김종준 목사]

 

한편 이날 신임 임원에는 장로부총회장에 강의창 장로가, 서기에 김종혁 목사, 부서기에 정창수 목사, 회록서기에 진용훈 목사, 부회록서기에 박재신 목사, 회계에 이대봉 장로, 부회계에 이영구 장로가 각각 선출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로앤처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