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여의도순복음교회, 종려주일, 고난주간 특새도 온라인예배로 생중계

200여명 국내체류 외국인들에게 마스크 기부

- 작게+ 크게

통합기독공보
기사입력 2020-04-01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45일 종려주일예배 및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를 생중계를 통한 온라인예배로 드린다.

종려주일은 부활절 한 주 앞 주일로 고난주간이 시작되는 주일이며, 교회가 전통적으로 특별한 의미를 두고 지키고 있다.

그러나 코로나19 감염확산을 방지에 힘쓰기 위해 온란인예배를 지속하기로 한 것. 따라서 여의도순복음교회는 31일부터 6주째 온라인예배를 이어가는 셈이다.

이영훈 목사는 학생들의 개학이 온라인 개학으로 대체되는 등 코로나19 사태가 아직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어서 개신교에서 주요한 절기 예배로 드리는 종려주일예배를 온라인예배로 드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여의도순복음교회는 또 국내에 체류하는 외국인들이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 322일 교회 산하 다문화 사역단체인 국제사역CGI 다문화행복드림을 통해 200여 명의 외국인들에게 마스크를 기부했다. 또 육해공군 및 해병대 전체 군종목사들을 비롯 미혼모 가정들에도 국제구호NGO 굿피플과 함께 마스크를 기부했다. 이밖에도 교회 산하 교회성장연구소는 작은 교회들의 온라인예배를 지원하기 시작하는 등 코로나사태 극복을 위해 다양한 활동들을 이어가고 있다./ 전민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로앤처치. All rights reserved.